일요일, 7월 23, 2006

 

테러 정치를 위한 범죄 집단의 범죄 조작하는 방법 - 외교통상부 (MOFAT)의 재외국민 보호. 다이아몬드 밀수

테러 정치를 위한 범죄 집단의 범죄 조작하는 방법 - 외교통상부 (MOFAT)의 재외국민 보호. 다이아몬드 밀수

김대중 대통령의 테러조직의 이용과 보호 육성.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원들까지 납치 살인 음모에 동원되니 이 무슨 외교통상부의 음모인가?

반국가 범죄 조작하는 김대중 대통령의 통치에서 경호원이 자해까지 하는 노무현 대통령의 통치까지 - 납치 암살 시도에서 죽을래 새끼야!

시민을 보호하는 민주주의 국가에서 테러 조직 청산은 당연히 국가에서 하여야 할 일이지만

전쟁 중에는 법 정의 같은 것은 모두 정지해 버린다는 테러를 당연한 것으로 아는 자들이 아무런 제지 없이 활동하게 함으로

시민 홀로 서러도 이런 탄압 활동을 억제하기 위하여 시민들에게 알리는 것이다.

테러조직의 이용과 보호 육성: 현재에도 이용 가능한 과거의 정치 탄압 테러 조직.

마약 여자 돈 등은 정치 테러조직의 가장 중요한 도구이다. 이것으로 시민을 파괴하는 것이다. 여러 명이 양파처럼 겹겹으로 둘러싸고.

목사가 된 신학생이 본인을 위협하며 한말은 본인이 어디에 말해도 다 자신의 귀에 들어온다는 것은 이들이 얼마나 조직적으로 음모하는 가를 볼 수 있다. 또한 노길상이 미국에 가거든 아무도 믿지 말라고 말하며 노길상과 공조하였던 자칭 "혁명전사의 후예"라는 자가 미국 정보부를 들먹이며 본인에게 위세를 보이며 위협하였던 것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이들의 음모는 국경선과 사회영역을 초월한다.


본인이 부르셀에 간 초기 이미 범죄 조직의 기본적인 인력은 본인 주위에 배치되었다.

재외국민등록

그 핵심적 역할을 한 자는 다름 아닌 대사관 직원이었다.

대사관에서 일하던 Mme A는 본인에게 젊은 이들을 여러 명 소개 시켜 주었다.

문제는 이자들이 그 후 수년 동안에 걸쳐 엄청난 짓을 한 자들이기 때문이다.

이 대사관 직원은 납치 암살 음모가 한참 진행되던 2000년중 교회에 자신의 가족과 다시 나타난 자이다. 이자를 Mme A 라 지금부터 한다. 또 한 이자는 "교회에서 틈틈이 교활한 시비를 거는 물론 외형상으로는 전혀 그럴 수 없는 사람"과 연결되어있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성가대 지휘를 담당하였던 자다. 이제부터 이 교활한 시비를 거는 자를 Mr. F라 한다. (이자의 집에서 성경공부를 하자 하였으나 본인은 거절하고 가지 않았다. 이미 Mr. F 가 얼마나 위험한 집단의 구성원 이였음을 느꼈기 때문이다. 2001년 초 이자 또한 본인이 모든 것을 버리고 부르셀을 떠나던 당시 웃으며 마치 아무 일이 없었던 듯 본인에게 다가와 수작 떨던 자이다. Mr. F. 이자는 본인이 부르셀을 떠난 후 Popeye와 영국으로 이동하였다. Popeye는 런던 소재 대학에 유학생으로 이자 Mr. F는 영국 모처로. 사람 죽이려던 자들이 본인에게 악수하자며 수작할 때 김대중 대통령은 이런 자들 뒤에 숨어서 뒤에서 미소 짓고 있었다.

이 Mme A가 다시 나타날 때는 대사관 직원이 아니라 진 과장과 같은 일반 시민으로 다시 나타난 것이다. 이자는 부르셀에서의 탄압 초기에서 말기까지 출현한 정치 테러 조직의 요원 중 하나였다. 얼마나 한 사람을 죽이기 위하여 요원들을 철저히 관리하여 투입하는 가를 잘 알 수 있는 경우이다. 한번은 이 여성 요원이 본인이 자신들이 초기에 한 짓을 얼마나 알고 있는 가를 전차 안에서 대화를 통하여 시험하기 까지 하였다. Mme A. 는 전에 언급한 Mr. Needle 과 연결돼있었다. 이 Mr. Needle 는 다름 아닌 “다이아몬드를 취급한다고 떠들던 애국자 I”과도 연결된 인물이다.

도착 초기 본인이 모르는 사이 대사관을 통하여 본인에게 여러 명의 정치 테러 조직 활동을 하는 자들을 성공적으로 배치한 것이다. 도착한지 수개월 만에 이미 벌어진 일이다.

이중에는 전에 기술한대로 다른 유학생들 앞에서 고의적으로 언성을 높이더니 본인의 목을 조른 자도 있다 (1988년). 이 목을 조른 자를 이들은 벨기에 인이라 하였다. 서울에 돌아오니 이자는 모 대학 교수가 되어있음을 알 수 있었다. 한국인이 아니라고. 이자는 2000년 초 지금의 목사가 되었다는 신학생이 교회에서 본인에게 직접 보여준 자중 한 명이다. 당시 신학생은 공사를 위시하여 여러 명의 대사관 직원들을 본인에게 손가락으로 가르쳐 보여주며 교회에 나오지 말라 하였다.

(도대체 대사관의 공사나 다른 대사관 직원들이 무엇을 하는 사람들 이기에 본인이 위협을 느끼고 교회에 가지 말아야 할까?)

부르셀에 도착한 초기부터 마지막 떠날 때까지 탄압 조직은 본인을 철저히 둘러싸고 있었다.

진 과장과 그의 동료들 (대사관 무관과 매우 가까이 연결된 자를 앞장 세움.)은 본인을 없어져야 할 정치사상을 가진 자로 현지인들 앞에서 포장한 후 친 김일성 공산주의자로서 본인을 잘 보라고 미국 군인과 군인 가족들을 포함한 벨지움 거주 미국인들과 자연스럽게 만나도록 유도 하였다. 이런 조작이 KCIA비밀요원 교회 장로 노길상이 본인이 모든 것을 버리고 부르셀을 떠날 때 "미국에 가거든 아무도 믿지 말라"전화한 것과 동일 선상에 있는 행동인 것이다. 이런 세균 테러의 주역인 노길상이 김대중 대통령과 노무현 대통령의 바람직한 공무원인 것이다. 진실로 바람직한 사람들은 어디에다 두고 테러범이 바람직하다 상장까지 주고 선전까지 하는지 정치 사상의 실체는 무엇인가?

이런 것이 재외국민보호나 군사외교를 하였다고 떠드는 사람들까지 하는 일이라니!

김대중 대통령의 통치 철학을 실현하는 차관급 대사 최대화의 요원인 신학생은 현지 법무부 정문 앞 에서 본인에게 야당을 지지한다고 반정부라 한 것이었다. 그리고 얼마 후 차관급 대사 최대화는 본인을 위협하기 얼마 전 본인 앞에서 이 신학생을 직접 격려하며 이를 본인이 볼수 있게 하여 주었다.

초기 가장 적극적인 인물은 이상한 애국자I의 조수역할을 한 자였다.

김대중 대통령의 애국자 I라 위장하는 범죄자. 김대중 대통령의 세균 테러에 대항하자 죽이겠다고 협박하던 돈 숨길곳 부족한 무술인.

이자는 본인이 당한 테러 이후 서울 소재 K대학에서 명예교수니 평통자문위원이라 하며 인터넷에 글이 올라온 자이다. K대학은 Popeye등이 근거지를 가진 대학이다. 스스로 알바니아 조폭을 들먹이며 위협하던 자이다. 먹고 살려고 그런다고 한다. (대한민국에 돈 가지고 갔다 국가가 망하면 어떻게. 더 먹어 많이 먹어라! ) 이자는 대한민국 시민이 아니다. 유럽 현지 국적자이다. 최대화 대사가 미국 이민 갈 것이라고 노길상과 영사를 통하여 본인에게 말한 것처럼 전염 또한 자신의 가족을 타국국적으로 바꾸리라 하였다. 이는 그들의 활동의 은폐와 언제인가 다가올 수사를 어렵게 하기 위함이라. 신기한 애국자다. (대한민국이 망할까봐서 투자도 할 수 없다 떠드는 자들이.) 대한민국 시민을 해치며 돈 벌어 먹고 사는 자가 애국자라 할 때 이자는 어느 나라를 위한 애국을 하는 것일까?

이 애국자의 조수역할을 한 자는 지금부터 Mlle S.라 한다. 자신의 정체를 덥기 위하여 자신의 조직원들과 싸우는 특성이 있다. 아는 사람들이 많고 이상한 행동을 잘한다. 위험한 말장난도 주저하지 않는다. 이자가 본인에게 애국자I을 통한 범죄자를 만들기 위한 함정을 만들던 자다. (이 일을 후일 김대중 대통령의 테러 조직원 전염도 떠들며 교묘하게.) 본인이 부르셀에서 떠나기 전 본인 앞에 다시 나타나 교회에서 소리 없이 위협까지 하였던 전라도 사람하고 다니지 말라 떠들던 전라도 광주에서 일하는 교수 부부 가 이자들과 연결된 자들이었다. 또한 독일로 음모를 위하여 유인하였던 송평준과도 연결된 인물이다. (이들은 한 여자가 죽은 사건을 수상하게 말 하였다. 무슨 이유인가? 무슨 의도인가? 그말 이후 그 누구에서도 실제였다면 중요하였을 그 말을 다시 들은 적이 없다.) Mr. K. 가 본인에 접근 시킨 자들이 당시 서울에서 대학 강사하고 있다 하였다.

(특이한 공통점은 이 여자가 본인에게 주 부르셀 미국 대사관에 비자를 받으러 왔다는 자들과 비자 문제를 여러 번 본인에게 말하였다는 점이다. 이 점은 본인에게 폭력을 행사한 위장한 KCIA 요원의 경우도 동일하며 본인에게 마약을 사용하게 한 당시 미국 간다며 본인에게 근황을 전한 KCIA 대사관에 배치되었던 자에게도 해당된다. 본인을 죽이겠다고 위협하였던 무술인도. 초기 본인에게 반정부라 떠들던 대사관에 배치된 KCIA요원과 가깝다던 자도 해당된다. 후일 비자에 관한 말은 부르셀에서 미국 가는 비자를 받았다는 김대중 대통령의 친구의 아들이라는 자가 또 한번 떠들게 된다. 이자는 미 정보부를 떠들며 위세를 부리기까지 하였었다.

본인을 반미 좌익으로 몰면서 이들은 무슨 목적을 가지고 본인에게 미국에 관하여 미국 출입용 비자에 관하여 떠들었을까? 후일 이들의 동료들은 김정일을 암살할 친미 극우로 몰며 납치 살해하려 하였다.

본인이 애틀랜타로 떠나기 전 본인을 납치 살해 하려던 전염은 애틀란타에서 본인을 만나겠다고 하였고, 본인에게 죽음의 위협을 하던 애국자I은 자신이 미국에 수시로 드나듦을 강조하였다.

그리고 반기문의 외교통상부는 본인을 죽이려는 자들을 말하니 "사람 죽이는 북한 간첩"을 떠든다.)

이자와 동시기 Mr. M라 하는 자가 있었다. M은 이자의 이름과 무관하다. 이자는 당시 박사과정 후반기 학생이라 하였다. 본인이 듣던 마지막 이자 또한 미국 간다고 소리 내던 자이다. 철저하게 가난한 유학생으로 위장하고 있던 자로 대사관에 배치된 KCIA 요원과 밀착된 자 (본인을 반정부로 몰며 말을 할때, 스스로 알려줌). 대사관 Mme. A가 본인에게 만나보라고 추천한 인물 중 하나다.

이 자는 아주 교묘한 방법으로 본인에게 위장한 KCIA 여자를 접근 시킨 자이다. 그 여자의 신분은 높다고 할 수 없겠지만 본인의 생활을 조기 파괴하기에는 충분하였을 것이다. 이 여자를 접근 시킨 다른 자들을 다시 본인에게 좌익 하자던 김대중 대통령이 본인을 죽이기 위하여 부르셀에서 가동한 조직 속에서 발견할 수 있었다. 놀라운 일이었다. 스스로 다가와 본인에게 간단한 말을 통하여 자신의 정체를 알 수 있게 하여주었던 것이다. (후일 목사가 된 신학생이 본인에게 대사관 직원들을 손가락으로 가르치며 겁먹기를 바라던 것과 동일한 목적인가?) 단순 시험이었는지 그 자의 목적은 알 수 없다. 단 한번의 대화로 본인이 당시 사건을 기억해낼수 있었다.) 테러의 은폐를 위한 보상으로 여자를 제공하려던 것이 놀라운 것이 아님을 알 것이며 그 여자 또한 보상이 아니고 본인을 해치려던 도구일 뿐임을 시민들은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이처럼 위장하여 나타난 외교통상부 휘하에 있던 여자 Mme A는 본인에게 들이 닥칠 수 없는 사건들의 시작을 마련한 것이다. 그 대사관에서 일하였던 여자는 교회 앞에서 본인에게 자신의 자식을 자랑하였으니. Mr. Needle과도 당연히 연결되어있는 여자 요원이다.

대사관이 본인에게 접근시킨 또 한명의 중요 인물은 다름 아닌 Mr. K. 철학과 학생. 이자가 서울로 철수 하기 전 본인에게 돈이 없다고 작은 돈까지 꾸고 다녔지만 이자가 살던 집은 본인으로 서는 전혀 이용할 수 없는 것이었다. 다시 말하면 이자는 돈이 없다고 막일 하고 다닌다고 위장하고 다니던 정보부 조직원이었다. 이자가 본인의 목을 조른 자를 벨기에인 이라 하고 그런 자라 떠들던 인물이다. 이자가 본인에 접근 시킨 자들은 본인에게 후일 많은 의문을 가지게 한 자들이며 그 중에는 애국자I과 연계된 자도 있다. 이자와 연결된 매우 복잡하게 위장을 하고 있는 자가 있었다. 이자 또한 이자의 동료인 의사 신분의 요원 처럼 본인에게 다양한 방법으로 현지 유럽 성매매 여성들에 접근 시키려 오랜기간 유도 하였던 자이다. (그런 일을 통하여 세균 테러에 밀수 마약 납치 암살목적의 활동과 정치 음모를 행하는 테러 밀수 범죄 조직이 할수 있는 범죄행위란 다양한 것이다.)

Mr. D. 이 Mr. K와 가장 조직적으로 일하던 자는 상상할수 없이 복잡한 그리고 외견상 아무 이상함이 없는 아주 철저한 자이다. 이 자를 Mr. D라 한다.

Mr. D 이자 만큼 본인을 속이고도 옆에서 친하게 지낸 자가 없을 것이다. 이자에 대해서도 전에 전혀 기록한 적이 없다. 이자는 자신의 전문 지식을 이용하여 여자 와 성을 아주 자연스럽게 떠들며 함정에 넣으려 하였던 자이다. 이자의 주 도구는 염탐. 여자. 성 (Sex) 충동인 것이다. 위장 도구는 전염처럼 노길상 처럼 독실한 신앙인 행세 (이자와 본인을 독일로 유인하려던 함용선을 보낸 대사관 영사와 본인에게 정치범 조작을 하던 의과 대학교수와의 관계를 기억해야 한다.). 전혀 과격한 말이나 지역 갈등 조작 그리고 정치에 관한 말을 하지 않는다. (김대중 대통령의 외교통상부가 여자를 테러 은폐를 위한 보상으로 도구로 사용함이 놀라운 일이 아닌 것이다.) 본인이 부르셀에 도착한지 수개월 후 본인에 접근한 자이다. 아주 친절한 자. Mr. K와 단짝. 이자 또한 미국을 경력에서 말한다. 이자는 KCIA를 위하여 일하던 Mr. K를 피하게 끔 유도하는 교묘한 연극도 한 인물이다. 물론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은폐하기 위함이다. 이는 정보부 직원들이 서로 싸워 정체를 감추는 것과 동일한 수법이다. (본인이게 마약을 사용하게 할 사건의 시작을 용이하게 한 인물이기도 한다. 그것이 성공하자 어느 날 본인을 비웃기 까지 한 인물이다. 아무 관련이 없는 것처럼.) 다시 기술하면 가장 철저하게 위장하고 본인에게 다양한 음모를 펼친 자이다. 사람 골라가며 살리고 죽이나? 외과 의사의 히포크라테스의 재해석이 이루어졌나 보다!

본인이 서울 와서 병원에서 다양한 위협과 의료 행위를 통한 폭력을 격은 것이 그리 이상한 일이 아닌 것이다.

그리고 이 Mr. D. 는 어느날 갑자기 와 본인에게 후일 김대중 대통령의 세균 테러 조직에서 음모할 의대교수를 본인에게 접근시키려 하였다. (이런 의대교수가 사람을 죽이려 하는 정체 테러조직에서 일하는 것이 하나도 이상할 것이 없는 것이 현실이다. 또한 이와 다른 부류의 범죄행위를 자행하는 대학교수가 포함된 조직이 존재한다. 이에 대학생 들은 유의하여야 할 것이다. 자신들의 필요에 따라서 힘없는 학생을 얼마든지 정치적 음모의 정보활동의 제물로 삼을 수 있는 것이다. 그 예로 “대학교 전임강사에서 부총장까지 지낸 애국자II” 같은 인물들이 정상적인 교수진 속에 자리를 잡고 범죄를 야기하기 때문이다. 매우 다양하고 상식을 넘어선 방법을 동원한다. 이런 자들을 대학생 신분으로서 상대하기에는 상당히 무리이다. 심지어는 대학교 초년생들도 남녀한조로 동원되기까지 하는 것을 본인은 보았다. 이는 마치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원이라 하며 전염이 본인에게 접근시킨 자에서 차관급 대사 최대화가지 포함한 조직이 다양한 방법으로 본인을 범죄자로 만들고 납치 살해 하려 하였던 것과 다름이 없는 것이다.

이자들 이외에도 다수가 있었지만 현재로는 생략을 한다.

이런 자들이 본인을 진과장과 노무현 대통령이 별을 달아 장군을 만든 배양홍 같은 인물에게 본인을 해치도록 노출시킨 것이다.

이 본인을 범죄자로 만들려던 체계는 전염이 2000년초 본인에게 설명한대로 그 지역에 남아 있었고 김대중 대통령을 위하여 본인을 살해하려던 일에 수차 동원되기까지 하였다.

그리고 노무현 대통령 하에서도 본인을 범죄자로 만들려던 체계는 그래도 현지에 유지되고 있다는 것을 전염이 자신의 website를 통하여 보여주고 있었다. 노무현 대통령이 핵심 인물 배양홍을 군 장군을 만든 것만 보아도 잘 알수 있는 일이다. 얼마나 시민을 탄압하는 테러조직을 해외에서 조차 잘 보수 유지하고 있는가를 알수 있는 것이다! 노무현 대통령은 시민들에게는 조폭문화 청산과 과거사 청산을 주장하지만.

과거사 청산 주장하면서 정치 탄압 조직원을 장군을 만든 노무현 대통령.

노무현 대통령은 누구를 위하여 무엇을 위하여 과거사 청산과 조폭문화 청산을 외쳤나?

범죄의 구성: 다이아몬드 밀수하게 만들기.

이제부터 범죄행위의 기본 사항인 이들이 자주 사용하는 "경제적 이득"을 이용한 범죄자 양성 조직에 관하여 기술한다. 앤트워프의 한적한 식당에서 칼잡이를 이용한 살해 음모에 대거 참여 한 자들이 있었다. 이자들 중에는 “김대중 대통령의 경상도 사나이 노길상과 전염”이 본인에게 접근시킨 자 Mr. Wise가 있었다. 본인에게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원임을 스스로 알려주며 최대화 대사 조직이 접근시킨 Mr. Wise다.

경제적 이득이라는 것은 무엇인가? 이제는 돈버는 방법을 안다는 Mr. Needle가 말한 것처럼 밀수등 불법적인 경제 활동을 통한 경제적 이득을 말한다. "불법적인 행위"를 시민이 하여야 자신들의 탄압 행위를 하기 쉽기 때문이다.

밀수을 통한 시민의 범죄자화 그리고 범죄자라는 낙인화를 통한 탄압을 할수 있기 때문이다.

이들이 본인을 해치기 위하여 사용한 방법이 불법적 경제적인 이득 인 것은 당시 본인이 생활비로 서울에서 가져다 1달 사용하는 액수가 미미하였던 것에서도 그들이 이런 계획을 세우는 동기를 찾아 볼 수 있다.

(Mr. D 처럼 현지 홍등가의 여자들을 이용하여 본인에게 해가 돌아가게 하려던 그런 방법도 시도하였지만 달성이 불가능함을 알고. 히포크라테스가 알면 기막혀할 사람 해치는 방법이다. 본 벌며 사람 치료하고 돈 벌며 사람해치는 의사도 있다.)

범죄 행위를 하는 방법.

본인에게 범죄행위를 하는 방법을 전달한자는 다름 아는 Mlle S. 이 여자는 본인에게 대사관직원들이 말하여 주었다는 들키지 않는 밀수 방법을 알려준 자다. 이 여성이 잘 안다고 말하던 대사관 직원들 중에는 KCIA직원들이 있었다. 무슨 이유로 밀수 하는 방법을 알려줄까? 밀수하라고. 무엇을? 당시 이득이 많이 남는 것을. 무엇이었을까?

이 음모는 김대중 대통령의 태러 이후 평화통일자문 위원과 모 대학 명예 교수를 이름 옆에 붙이는 애국자I를 통하여 더욱 발전한다. 애국자 I은 자신이 이들이 말한 밀수대상이 되는 물건을 취급함을 알려준다.

대통령의 통치 철학을 실현하는 친절한 범좌자 양성소: 외교통상부와 KCIA

KCIA 정보부 직원들이 은연중에 밀수방법을 알려주고 살 물건까지도 어디에서 구입할 수 있는지 알려 주는 것이다. 대사관 직원을 경유하여 밀수 하는 방법과 밀수할 수 있는 물건을 구입할 수 있는 자를 알려준 다음은 이런 밀수를 다른 사람들도 아무 문제 없이 할 수 있음을 알리는 것이다.

별 많이 단 군 장성도 하는 일이라고.

주저하지 않고 범죄행위를 하게.

그 대표적인 인물이 당시 기무사 소속이라 떠들던 배양홍이다. 이 배양홍이라는 자는 노무현 대통령이 군 장군을 만들었다. 배양홍은 당시 현지를 방문한 장군이 엄청 큰 것을 구입하여 돌아갔다는 등 무관 통제하의 인물들과 범죄를 충동하기에 열중하였다. 이런 자들이 여럿 있었다. 각기 자신의 역할 분담을 하기 때문에 그런 것의 조직적 성격을 알게 되는 것은 매우 힘든 일이다.

또한 이중에는 현지 미군 기지에 본인을 끌어 들였던 자도 포함된다. (이자는 당시 무관과 연결된 자로 무관의 부인의 여동생의 남편이 되는 자. 테러 활동 이후 가족과 휴가 즐기는 이승선씨 이런 것이 국방외교인가?)

(지역갈등 조작에 전문인 배양홍이 당시 한 여학생을 말도 안 되는 이유로 비방하는 상식에서 벗어나는 행동을 하였다 한다. 과연 무슨 목적으로 그런 짓을 하였을까? 자신의 모든 것은 그리도 자랑하면서. 오래된 말로는 "명문가의 자손". 대한민국에서 일반적으로 존중 받는 대사관 직원들도 존중하는 신분. 알 수 없는 목적을 가진 의도된 짓이었다.)

범인으로 만들기

범인 만들기 위하여는 경찰이나 공항 세관이 필요한 것. - 다이아몬드 밀수범 그래야 시민들이 탄압을 탄압이라 의심하지 않기 때문에.

오늘날 탄압과 폭력을 위하여 노무현 대통령이 경찰이라 주장하는 사람들까지 동원하는 것과 같은 것이다. (이 부분 자세한 내용은 당분간 접어둔다. 본인을 공항에서 기다리던 세관원들. 기세 등등하게 나온 공항 세관원. 기다리던 물건 (다이아몬드)가 없자 그는 본인이 사가던 물건을 하나 자신의 주머니에 넣는다. 이런 기세 등등한 등장이 공항 세관에서 수차 있었다.)

본인이 부르셀에서 돌아올 때 이용하는 것은 비행기이며 이들이 본인의 귀국 출국을 손바닥처럼 들여다 보고 있고 본인이 무엇인가를 구입한다면, 특히 정보부 소속의 애국자I 같은 인물에게서, 그들은 본인이 무엇을 구입하였는지 아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닐 것이다. 다시 기술하면 오늘날 김대중 대통령을 위한 테러 활동 이후 모 대학 명예교수가 되자는 밀수할 다이아몬드를 본인에게 팔기 위하여 외교통상부의 조직이 본인에게 접근시킨 자다.

이런 것은 본인을 대사관 자료를 뒤지는 자 정보를 불법으로 유출시키려는 자로, 김대중 대통령을 위하여 차관급 대사 최대화가 대사관에서 꾸민, 교묘한 음모와 동일선상에 위치하는 것이다. 범죄자로 만드는 것이 재외국민 보호한다는 외교통상부의 업무였던 것이다.

반기문 장관의 외교통상부는 대사관을 기반으로 하여 한 시민을 범죄자로 국가 자료를 유출시키려는 자로 몰기 위하여 중단 없는 음모를 하였던 것이다.

그리고 노무현 대통령은 본인의 목까지 조르게 하며 테러사건들 범죄 조작 사건들을 은폐하려는 것이다. 그리고 그는 과거사 청산 주장을 하는 인권변호사 출신 대통령이라 한다. 노무현 대통령의 탄압을 은폐하기 위하여 경호원이라 주장하는 자가 자해까지 자행하니 이 무슨 법을 내세우는 정권인가? 전쟁도 아닌 테러를 하면서 김대중 대통령이 법과 정의는 전쟁 중에 정지한다고 전한 것이 오늘도 지속됨을 잘 알 수 있는 것이다.

본인의 주위에서는 많은 작은 일들이 일어났다. 단순해 보이는 문제들 그러나 그 작은 하나하나에는 국가정보원 (KCIA) 치밀한 음모가 개입되어 있는 것이다. 무슨 이유로 그리도 의도적으로 한 시민을 탄압하였을까? 외국에다까지 없어져야 할 정치 사상을 가진 자로 선전하면서 김정일을 암살할 반 김정일 극우라면서.

(본인이 사용하는 PC를 통째로 복사하여 갔다고 테러사건을 은폐하리라고 생각하지 마시라! 이제는 자해까지 시키는 노무현 대통령)

김대중 대통령의 다이아몬드 밀수조직 - 테러에도 관여하다. 조 단위의 대북 송금을 떠든 전염이 떠든 또 하나의 문제점

다이아몬드 밀수를 사람 입을 통하여 처음 알게 된 것은 “김대중 대통령의 테러 조직의 중요 인물”인 경상도 사나이 전염에게서 이다. (방언을 사용하여 가며 전염은 노길상등과 함께 경상도 출신임을 수차 본인에게 강조하였다.) 외교통상부의 차관급 대사 최대화의 동료. 물론 자신의 정체를 감추기 위하여 한 말이나 자신의 정체는 물론 다른 조직원들의 정체까지 드러내준 말이다. 전염은 본인에게 다국적 밀수 경로를 간략하게 설명하였으며 이자가 자주 옆에 데리고 있던 자가 이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원이라는 것도 알려주었다. 검은 가방이라 스스로 부르던 김우철도 이 조직 속에 포함된 자다. 김우철은 수차 자신이 여러 명을 데리고 있으며 국가정보원 (KCIA)의 정강현의 대변인처럼 보상에 관한 말을 전하고 하였고 정강현을 상관 대우 하였다.

이 전염이 자주 옆에 동반한 자 Mr. Wise가 자신의 동료들과 본인이 살해 당해야 될 앤트워프의 한 식당에 때지어 나타났었다. 앞에는 칼잡이가 있고. 문제는 식당에서 본인을 만나 이자가 본인을 보고 놀라는 것이었다. 목표가 본인이었음을 몰랐을 수도 있는 것이다. 그날 이후 이 자가 본인이 살해의 목표라는 것을 몰랐을 리는 없다. 특히 2001년 여름 교회에서 전염부부가 본인을 해치려던 날에도.

큰것 하나만 들고 들어가면 1년 생활비가 빠진다 떠들던 자에서 애국자임을 떠들던 현지 정치 조폭 “애국자 I”까지

본인을 수도 서울에서 수차 해치려 하였던 죽이려 하였던 국가 권력이 해외에서는 재외국민 보호를 해야 할 외교통상부 (MOFAT) 소속 대사관 직원들을 앞장 세워 밀수 범으로 만들기, 마약 중독시키기, 반국가 정치 사상범 만들기, 세균 테러 납치 암살까지 수차 시도 하였으니 본인이 미국에 체류하던 당시 그들이 현지에 여러 곳까지 들락거림은 당연한 일인 것이다. 본인이 걸어 다니던 길목에까지 진을 치고 잇던 것이 놀라운 일이 아닌 것이다.

자신은 미국의 도움으로 망명까지 하였었으면서 타인은 죽여 없애기 위하여 탄압하기 위하여 해외에까지 죽음의 손을 내민 김대중 대통령 이였으니. 과연 그의 정치 사상과 그가 말한 민주주의라는 것의 실체는 무엇인지?

김대중 대통령하의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은 본인에게는 거대한 음모의 구덩이였다. 범죄자를 만들기 위하여 다이아몬드 밀수를 부추키던 배양홍은 노무현 대통령 하에서 군 장성이 되었다. 다이아몬드 밀수 조직이라 전염이 말한 자들은 본인을 살해하려는 장소에 수차 테러 은폐를 테러를 용이하게 하기 위하여 동원 되었다. 그리고 밀수 조직은 검은 가방 김우철 처럼 위협과 음모의 도구 역활도 하였다.

다른나라 정보부는 더하다 외치던 노무현 대통령의 근육들이

(본인의 카메라를 완전히 파손하려고 하더니)

이제는 테러 은폐를 위하여 노무현 대통령의 청와대 앞에서 "자해"까지 한다.


Comments:
2006.08.17 밀수는 국가산업을 뒤흔들고 경제, 사회 부조리를 야기하여 국가 경제질서를 파괴하기 때문에 세계 각국은 밀수를 뿌리뽑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밀수범들은 국가간 수입금지 품목을 밀거래함으로써 막대한 소득을 올리고 끊임없이 시장의 확대와 밀거래 품목의 다양화를 꾀하고 있습니다.

국가정보원.

http://www.nis.go.kr/docs/terror/crime/smug_wea.html
 
“정치인은 서생적 문제의식 만으로는 안되며 상인적 현실감각을 함께 갖춰야 한다”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은 을유년 새해 첫날인 1일 김대중 도서관에서
 
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情趣,情趣,情趣,情趣,情趣,情趣用品,情趣用品,情趣,情趣,A片,A片,情色,A片,A片,情色,A片,A片,情趣用品,A片,情趣用品,A片,情趣用品,a片,情趣用品

A片,A片,AV女優,色情,成人,做愛,情色,AIO,視訊聊天室,SEX,聊天室,自拍,AV,情色,成人,情色,aio,sex,成人,情色

免費A片,美女視訊,情色交友,免費AV,色情網站,辣妹視訊,美女交友,色情影片,成人影片,成人網站,H漫,18成人,成人圖片,成人漫畫,情色網,日本A片,免費A片下載,性愛

情色文學,色情A片,A片下載,色情遊戲,色情影片,色情聊天室,情色電影,免費視訊,免費視訊聊天,免費視訊聊天室,一葉情貼圖片區,情色視訊,免費成人影片,視訊交友,視訊聊天,言情小說,愛情小說,AV片,A漫,AVDVD,情色論壇,視訊美女,AV成人網,成人交友,成人電影,成人貼圖,成人小說,成人文章,成人圖片區,成人遊戲,愛情公寓,情色貼圖,色情小說,情色小說,成人論壇

免費A片,AV女優,美女視訊,情色交友,色情網站,免費AV,辣妹視訊,美女交友,色情影片,成人網站,H漫,18成人,成人圖片,成人漫畫,成人影片,情色網

A片,A片,A片下載,做愛,成人電影,.18成人,日本A片,情色小說,情色電影,成人影城,自拍,情色論壇,成人論壇,情色貼圖,情色,免費A片,成人,成人網站,成人圖片,AV女優,成人光碟,色情,色情影片,免費A片下載,SEX,AV,色情網站,本土自拍,性愛,成人影片,情色文學,成人文章,成人圖片區,成人貼圖
 
댓글 쓰기



<< Home

This page is powered by Blogger. Isn't yours?